원자력/우주항공

달 탐사 지구귀환 무인 실험체 발사 성공

발행일 : 2014 / 10 / 24

2014년 10월 24일 2시에 중국이 독자적으로 연구제작한 달탐사공정 제3단계 지구귀환 실험체가 시창(西昌)위성발사센터에서 근지점 고도 209km와 원지점 고도 41.3만km의 지구-달 천이궤도에 정확하게 진입하였다. 실험체는 우주에서 8일 4시간 30분간 84만km를 비행하여 후속 창어 5호 임무수행을 위한 전체 비행 데이터를 획득하고, 공정 기술방안을 검점할 예정이다.

이번 시험임무의 주요 목적은 달탐사선의 지구귀환 핵심기술을 확보하여 창어 5호 임무수행을 위한 기술지원을 제공하는 것이다. 시험임무는 실험체, 로켓, 발사장, 관측 및 회수의 4대 시스템으로 구성되었다.

실험체는 8일간 지구-달 천이, 근월 방향전환, 달-지구 천이, 지구 귀환, 착륙 회수 등 5개 단계를 거쳐 네이멍구 중부지역으로 귀환한다. 이 기간 중국의 ‘웬왕(远望)’호 함대, 중국과 해외 지상관측소, 베이징비행통제센터와 시안위성관측센터가 공동으로 우주관측통신망을 구성하여 지속적 추적, 측량과 제어를 제공한다.

달탐사공정은 국가국방과학기술공업국이 주도로 실시하며, 실험체는 중국항천과기집단회사 우주기술연구원이 개발하였는데, 서비스모듈과 귀환선의 두 개 부분으로 구성되었다. 서비스모듈은 창어 2호 위성플랫폼을 바탕으로 제작하였으며, 궤도에 머물어 연구시험을 하는 기능을 갖추었다. 귀환선은 신개발제품으로 귀환 착륙기능을 확보하였다. 발사임무를 맡은 창정3C로켓은 중국항천과기집단회사 로켓기술을 기반으로 개발되었으며 이번에 많은 기술을 개선하여 신빙성과 안전성을 높였다.

2017년에 발사 예정인 창어 5호는 무인 달 샘플채취 후 귀환하는 달탐사공정 제3단계의 마지막 목표로, 동 목표가 달성되어야 후속 공정을 진행할 수 있다. 예를 들면 중국의 심우주탐사공정은 논증 중이며, 유인 달탐사 진행 여부 역시 논증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