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페이퍼

중국의 인공지능 발전현황 및 시사점

/
중국은 탄탄한 인공지능(AI) 기술력을 갖추고 무서운 속도로 발전하고 있다. AI 학술논문 발표량과 특허출원량이 모두 세계 1위를 차지할 정도로 막강한 기초연구와 응용개발 실력을 갖추었다. 중국의 AI 인재 보유량 또한 세계 2위이며 교육부를 포함하여 국가차원에서 인력양성을 위한 다양한 지원정책과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 지금 중국 내에서 AI 산업분야에 전 세계의 70%에 달하는 융자가 투입되고 있다. 칭화대학이 2018년 7월에 발표한 '2018 중국 AI발전보고'에서는 2017년 중국의 AI 시장 규모는 전년 대비 67% 증가된 237억위안에 달하였다 밝혔다. Deloitte는 2018년 11월에 발표한 '중국인공지능산업백서'에서 2020년에 이르러 중국의 인공지능 시장규모가 710억 위안에 달할 것으로 전망하였다. 최근들어 중국 정부는 강력하게 인공지능 발전의 의지를 표명하였다. 시진핑 국가주석은 10월 31일에 열린 중앙정치국 제9차 학습회의에서 인공지능이 차세대 과학기술과 산업을 선도할 전략적 기술이라면서 발전의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그후 11월 24일에 栗战书 전인대(국회격) 상무위원장(중국공산당 서열 3위)이 인공지능을 학습주제로 전문 학습회의를 소집하였는데, 이는 이례적인 이슈이다. 이제 중국은 단순히 AI 기술이나 산업을 발전시키는 차원을 넘어 관련 법과 제도화를 연구 및 논의하고 AI 기술의 세계 패권을 꿈꾸고 있다. 중국의 급성장으로 한국과의 기술격차가 확대될 것을 대비하여, AI 연구현황과 산업발전 동향을 파악하는 것은 시급한 현안이다. 본문은 과기산출과 인재투입, 산업발전과 시장응용, 발전전략과 정책환경 등 측면에서 중국의 AI 발전현황을 분석하고 한국과의 협력 가능성을 도출하려 한다. 목차 Ⅰ. 개요 Ⅱ. 과기산출 및 인재투입 Ⅲ. 산업발전 및 시장응용 Ⅳ. 발전전략 및 정책환경 Ⅴ. 결론 및 시사점

중국의 스마트시티 지원 정책과 동향

/
최근 들어 첨단 ICT기술 기반의 스마트시티는 도시문제의 효율적 해결책이자 신성장동력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세계 주요국은 스마트시티를 도시 혁신의 새로운 모델로 삼아 경쟁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현재까지 전 세계적으로 가동이나 건설 중인 스마트시티는 약 1,000여 개인데, 중국은 500여개로 스마트시티가 가장 많은 국가로 부상하였다. 문재인 대통령 출범 이후 한국도 스마트시티를 4차 산업혁명 대응을 위한 중점 추진 과제이며 미래성장 동력의 핵심 분야로 선정했다. 이에 본문은 과학기술차원에서 중국의 스마트시티 추진 정책과 현황을 정리하여 스마트시티 최대 시장인 중국과 과학기술 협력 및 시사점 도출을 시도했다. 목차 I. 배경 II. 스마트시티 지원 정책 III. 스마트시티의 구축 현황 IV. 결론 및 시사점

중국의 빅데이터 지원 정책과 동향

/
데이터가 국력이 되는 빅데이터 시대에 들어 중국은 "빅데이터 개발·활용 강화를 통한 데이터 강국 매진" 목표를 천명하였다. 국가차원에서 “빅데이터 발전 촉진 행동 강요” 등을 비롯한 정책뿐만 아니라, 빅데이터 전문 연구개발프로그램을 마련하여 빅데이터 관련 핵심기술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BAT를 비롯한 선도업체들이 대규모적 데이터를 토대로 빅데이터 발굴·활용 관련 기술 및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 본문은 중국 빅데이터의 주요 진흥 정책, R&D 활동과 주요 동향을 정리하여 한국과의 협력 방향과 시사점을 도출하고자 한다. 목차 I. 빅데이터 강국 목표의 제기 II. 주요 빅데이터 지원 정책 III. 빅데이터 R&D활동 및 주요 동향 IV. 시사점 및 전망

중국의 인공지능도시 관련 기술개발 현황 및 전망

/
중국은 도시공간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인공지능도시 발전이 필요하다. 중국의 도시 지역 면적은 최근 10년동안 불과 7.7% 증가되었으나, 인구밀도가 15.3% 급증하면서 도시 발전환경이 갈수록 악화되었다. 제한된 도시공간에서 지능화된 도시기반을 조성해 더 살기 좋고 일하기 좋은 도시로 탈바꿈하는 것이 중국 도시 발전의 시급한 현안으로 대두되었다. 2017년부터 정부 차원에서 인공지능도시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같은해 3월에 “인공지능”이 정부사업보고에서 처음으로 언급되었고 7월에는 국무원이 “차세대 AI발전계획”을 수립하여 인공지능을 국가전략으로 격상시켜 본격적으로 추진 중에 있다. 중국정부의 전폭적인 지원으로 빠르게 개발되고 있는 AI기술들은 인공지능도시 발전에도 빠르게 적용될 것으로 전망된다.

중국의 미세먼지 대응방안과 시사점

/
미세먼지의 위험성 증가 속에 중국과 협력 필요성이 증대하고 있으나, 협력 분야에 대한 정보가 부족한 실정이다. 최근 한국은 미세먼지 문제에 대한 관심이 계속 증가하고 있고, 미세먼지 주의보가 지속적으로 발표되고 있으며, 관련 위험성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다양한 방안들이 거론되고 있다.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서 중국과 협력이 필수적이나, 협력 방안 구축을 위한 중국의 정보가 부족한 실정이다. 미세먼지 문제는 국가 간 상호 영향도 중요한 문제로 작용하고 있어, 인접국인 중국과 국제 협력이 필수적이다. 이에, 본 보고서는 중국의 미세먼지 현황과 대응방안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이를 기반으로 협력 방향 시사점을 도출하고자 한다. (상세한 내용은 첨부파일 참조) [목차] Ⅰ. 배경 Ⅱ. 중국의 미세먼지 현황 Ⅲ. 미세먼지 형성원인 및 대응 문제점 Ⅳ. 중국의 대응방안 Ⅴ. 시사점

중국 지능형로봇산업 현황과 협력방안

/
1954년 세계 최초 로봇이 등장해서 60년간 발전을 거쳐 지금은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컴퓨팅, 인공지능 등 차세대 정보통신기술과 제조업이 신속히 융합되면서 지능형 로봇산업이 새로운 성장단계에 진입하였다. 로봇산업은 알고 있는 분야 응용의 경쟁에서 미지의 분야 응용의 경쟁으로 전환하여 대량 잠재적인 신산업과 신업종이 파생될 전망이다. 중국의 로봇 연구개발은 1970년대부터 시작되었으며, 정책적 지원 및 시장수요의 견인을 통해 2013년부터 일본을 제치고 4년 연속 세계 최대 로봇시장으로 부상하였다. 2016년 초 중국의 로봇산업 중점발전 성(省)은 28개, 로봇산업단지는 40개, 로봇개념 상장기업은 100개 이상, 산업용 로봇 관련 기업은 1,000개 이상이다. 본 보고자료는 산업연구원(KIET)의 기획 하에 공동연구로 작성한 것이며, 인용시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중국 스마트팩토리 현황과 한·중 협력

/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주요 제조 강국들은 제조업의 중요성을 재인식하면서 ICT기술 접목을 통한 자국의 제조업 경쟁력 강화를 추진하기 시작했다. 이 가운데, 제품 설계·개발, 제조 및 유통·물류 등 전 과정에 ICT기술을 적용시켜 생산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스마트팩토리는 관심을 끌고 있다. 미국·독일 등 선진국들은 제조업 재진흥 기치 아래서 스마트팩토리 구축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와 같은 제조업 환경 변화 속에서 2010년 세계 최대의 제조국으로 부상한 중국은 "중국제조 2025"전략을 수립하여 스마트팩토리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중국 정부차원에서는 스마트팩토리를 제조업 스마트화 구현을 위한 주요 일환으로 규명하여 2020년까지 "디지털화공장/스마트팩토리 보급률 20% 달성 목표를 제시했다. 본문에서는 중국 스마트팩토리 지원 정책, 구축 현황 등을 정리하여 한중 협력방안 도입을 시도했다. 본 보고자료는 산업연구원(KIET)의 기획 하에 공동연구로 작성한 것이며, 인용시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목차] Ⅰ. 배경 Ⅱ. 스마트팩토리 지원 정책 Ⅲ. 스마트팩토리 구축 현황 Ⅳ. 스마트팩토리 대표 사례 Ⅴ. 중국의 스마트팩토리 경쟁력 분석 Ⅵ. 협력수요 및 한중 협력방안

중국의 헬스케어 발전 동향

/
중국은 질환 진료를 중요시하던데서 보건, 생리상태 모니터링, 질환 예방 및 진료, 재활, 고령인구 등 전체 생명주기를 커버하는 건강관리 모델로 전환 중이다. ICT 기술이 급속하게 발전하면서 현재 원격의료, 스마트의료 및 클라우드 진단 등 새로운 형태의 혁신적인 의료모델도 잉태 중이다. 특히 모바일인터넷 인프라의 성숙으로 건강정보 수집, 전송 및 분석이 가능한 웨어러블 의료기기 산업 수요도 급증하고 있다. 본문에서는 중국의 헬스케어 육성정책과 헬스케어 혁신제품 등에 대해 소개하였다.본 보고자료는 산업연구원(KIET)의 기획 하에 공동연구로 작성한 것이며, 인용시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목차> 1. 신흥 헬스케어 활성화 2. 헬스케어 육성정책 3. 헬스케어 혁신제품 4. 결론 및 시사점

중국의 인공지능(AI) 발전 동향(2)

/
중국에서 인공지능이 미래 산업과 라이프스타일 혁명의 새로운 화두로 급부상하고 있다. 중국의 스마트폰 사용자 3명중 2명이 모바일 결제를 이용하며, 음식점, 병원, 심지어 전통시장에서도 모바일 결제가 일상화되면서 중국사회는 '현금이 사라지는 시대'에 돌입하였다. 2016년 중국의 모바일 결제액은 208조 위안, 결제건수는 257.1억 건을 기록하여, 전 세계 40%의 온라인 거래가 중국에서 발생하고 있다. 최근에 북경, 항저우, 상하이, 광저우 등 도시에 등장한 무인편의점이나, 항저우에 세계 최초로 오픈한 얼굴인식결제시스템을 도입한 KFC의 레스토랑은 인공지능이 중국인들의 라이프스타일을 획기적으로 변화시키고 있음을 엿볼 수 있다. 이처럼 중국의 AI 산업은 거대한 시장과 막대한 자본력을 바탕으로 급상승 추세를 지속하고 있다. iiMedia Resheach가 올해 4월에 발표한 ‘2017 China Artificial Intelligence Industry Research Report’에 따르면 중국의 AI 산업규모는 2016년에 43.3%의 성장률로 100.60억 위안을 기록하였고, 2017년에는 51.2%의 높은 성장률로 152.10억 위안을 달성할 것으로 예측하였다. 또한 Wuzhen-Institute가 올해 7월에 발표한 '글로벌 AI 발전 보고서(2017)'에서는 중국이 2016년 한해동안 새롭게 출원한 AI 발명특허만 9만 여건을 기록하여 미국의 2배 수준에 도달하였다고 밝혔다. 지금 중국 정부는 인공지능을 국가전략으로 선정하여 선진국과의 격차를 축소중이다. 국무원이 올 7월에 발표한 「차세대 인공지능 발전계획」에서는 2030년까지 AI 핵심산업을 1조 위안 규모로 발전시켜 인공지능 강국으로 도약하기 위한 청사진을 내놓았다. 과기부는 올해 11월 15일에 “차세대 인공지능 발전계획 및 중대과기프로젝트가동회의”를 개최하고 국가 4대 차세대 인공지능 개방혁신플랫폼 명단을 발표하였는데, 이는 인공지능 중대과기프로젝트가 본격적인 추진단계에 들어섰음을 의미한다. 본 보고자료는 산업연구원(KIET)의 기획 하에 공동연구로 작성한 것이며, 인용시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 목차 Ⅰ. 인공지능 강국을 꿈꾸는 중국 Ⅱ. AI 육성정책 및 프로그램 Ⅲ. 산학연 주요 활동 Ⅳ. AI 경쟁력 수준비교 Ⅴ. 시사점 및 한중협력 방안 상세한 내용은 첨부파일 참조

중국의 연료전지자동차 R&D 동향

/
중국정부는 연료전지자동차(이하 FCV) 육성정책을 출범하고 2030년까지 FCV 100만대(수소충전소 1천개) 달성이라는 야심찬 목표를 수립하여 상용화를 촉진시키고 있다. 완강 과기부장관이 "제19회 중국과협연회"('17.6)에서 수소연료전지차(이하 HFCV)가 미래 중점발전방향이 될 것이라고 강조하였는데, 이는 정부가 HFCV 발전에 힘을 기울인다는 강한 신호이다. 본문은 중국의 FCV 동향을 정리하여 한국에 대한 시사점 및 협력 가능성을 도출하였다.(상세한 내용은 첨부파일 참조) 목차 Ⅰ. 작성배경 Ⅱ. 수소연료전지차 기술 발전현황 Ⅲ. 육성 정책 및 프로그램 Ⅳ. 연료전지자동차 R&D 현황 Ⅴ. 시사점과 전망 이미지출처: http://auto.qianlong.com/2017/0829/1982119.shtml